삶은 한 장의 스케치다. 


주어진 것은 

한 장의 도화지와 

지우개 없는 한 자루의 연필 뿐.


도화지 절반 정도를 채울 때 쯤  

지우개가 없음을 실감하게 된다. 


삶은 한 장의 스케치다. 

지우개 없는 연필로 그리는..  



Posted by 망중한담
TAG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