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AB - 건강 (Healthful)

오데로 햄프젤리 대마종자유와 파이토 카나비노이드 햄프젤리는 대마종자유가 함유된 젤리다. 대마는 마약 성분이 있기 때문에 허용된 부분에서 허가된 업체가 추출하여 공인 기관의 인증을 마친 것이라야만 안전하다. 안전하기만 하면 대마종자유, 햄프씨드오일은 세상 그 어떤 건강식품 보다 만족할만한 결과를 주는 놀라운 식품이다. 대마종자유의 유효성분인 '파이토 카나비노이드'는 인체 내에도 존재하며, 인체의 항상성 유지에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항상성이란 인체가 스스로 정상적인 상태를 유지하려고 하는 성질이며, 더울 때 땀을 흘리는 것이나 면역 작용도 모두 항상성 활동에 포함된다. '자가 치유 능력'이라도고 하고 '신이 내린 선물'로도 불리운다. 해외 유명 셀럽들의 최애 건강 간식 대마종자유 햄프씨드오일이 해외에서 먼저 열풍이.. 더보기
대자종자유 효능과 부작용 먹는법_100% 유기농 대마종자유 추천 대마는 마약이다? 대마초 때문에 갖게된 선입견입니다. 대마초는 특정 성분 THC(테트라하이드로칸나비놀)을 함유하고 있는 대마의 잎과 줄기가 원료이며, 마약으로 분류되어 있어서 가지고 있기만해도 처벌을 받을 수 있는 향정신성의약품입니다. 그런 이유로 최근까지만해도(2014년) 우리나라에서는 대마종자유도 판매 및 섭취가 전면 금지되어 있었지만 미국을 비롯한 해외에서는 아주 오래 전부터 대마종자유(대마씨에서 추출한 오일-햄프씨드오일)를 뇌전증 치료 등의 의료용과 중성지방 억제 및 건강보조용 식품으로 널리 사용되고 있었지요. 우리나라에서도 뇌전증환자와 가족, 심혈관계에 심각한 문제가 있는 사람과 그의 가족들, 그리고 의료계 종사자들로부터 대마종자유 판매와 섭취를 합법화해야 한다는 요구가 갈수록 거세지자 우리 정.. 더보기
백내장 자가치료 백내장은 안구에서 카메라의 렌즈 및 조리개 역할과 비슷한 기능을 하는 수정체의 신진대사 능력이 떨어져서 생기는 것으로 알려저 있는 안과질환이다. 의술의 발달로 인공수정체로 교체하는 수술요법이 비교적 간단한 시술로 시행되고 있지만 이물질을 삽입하는 것이므로 수술 후 평생 인공눈물을 주입해야 하는 등의 일정한 부작용은 감수해야만 한다. 인체가 지닌 자연치유력으로 백내장을 치료할 수는 없을까..? 아래의 링크에 그 답이 있다. ▶백내장 자가치료 더보기
무병장수 시리즈 8-3 올바른 호흡법 ‘내관법(內觀法)’ 모든 것의 시작, 참 나(眞我)를 본다. 더 깊은 관(觀)을 통해 감각과 의식을 확장한다. 감각(感覺)은 생각의 씨앗입니다. 생각을 일으키는 것은 감각작용에 의한 신호가 뇌에 전달됨으로써 가능해집니다. 단전호흡을 바탕으로 하는 내관법 훈련을 통해 자연스럽게 알게 되겠지만, 무념무상(無念無想)이라는 것은 감각으로부터 뇌로 전달되는 신호가 생각을 일으키지 않는 상태를 말합니다. 또한 이미 저장된 감각정보(기억 記憶)에 의한 생각이나 감정도 일어 나지 않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 것은 의식이 육신, 즉 감각을 조절하고 통제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육신을 통제한 의식 조차도 통제하는 것이 무념무상이며, 이 과정을 통해 육신과 육신으로부터 비롯된 생각에 의해서가 아닌 참된 나, 진짜 나(眞我)의 실체를 발견하고 발현.. 더보기
무병장수 시리즈 11 ‘퇴행성 관절염’ 고마운 관절, 만성 염증으로 부터 지켜 주자 퇴행성 관절염 (degenerative arthritis) 퇴행성 관절염은 관절연골이 닳아 없어지면서 국소적인 퇴행성 변화가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퇴행성 관절염의 원인은 단순하지 않으나, 노화, 혈액순환 부진, 과체중과의 관련이 깊은 질환이며, 골관절염 이라고도 불리어집니다. 퇴행성 관절염은 관절의 염증성 질환 중에서 가장 많이 발생되는데, 55세 이상 연령대에서는 약 80%, 75세 이상에서는 거의 전인구가 퇴행성 관절염의 증상을 보인다고 합니다.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여성에게서 더 많이, 그리고 더 심하게 나타나는 특징이 있습니다. 대개 전신적인 증상은 없는 것이 류마티스 관절염과의 차이점 중 하나입니다. 관절연골의 퇴행성 변화가 일차적으로 나타나며, 더 진.. 더보기
무병장수 시리즈 10 ‘위장질환’ 위염과 위암 한국의 성인 10명 중 3명이 위염 한국인에게 가장 흔한 질환을 꼽는다면 위염을 빼놓을 수 없습니다. 위염은 위점막의 염증세포 침윤을 말하는데 그 종류도 미란성 위염, 표재성 위염, 위축성 위염, 화생성 위염 등 매우 다양합니다. 모든 위염이 위험한 것은 아니지만 일부는 위암으로 발전하기도 합니다. 신경성 위염과 위염 위염은 위 점막에 염증이 생긴 것을 말합니다. 흔히 소화가 안 된다, 체했다. 속이 더부룩하다, 쓰리고 아프다 등의 증상이 있는 경우에 보통 위염이 생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이런 증상은 실제 위염 또는 위궤양이 생겼을 때 나타날 수도 있지만, 내시경상으로는 전혀 이상을 발견할 수 없는 경우에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내시경으로는 전혀 이상이 없는데도 불구하고 상복부 불편.. 더보기
‘뇌의 구조’ 뇌(腦)의 구조 뇌 (brain 腦)는 척수와 더불어 중추신경계를 이루는 머리뼈 내부의 기관으로 신경계의 최고위 중추이다. 주로 신경세포와 신경섬유로 구성되어 있으며, 풍부한 혈관조직들과 경막, 지주막, 연막의 3겹의 뇌막으로 둘러싸여 있다. 뇌는 형태와 기능에 따라 대뇌, 소뇌, 뇌줄기로 나누어지며, 뇌줄기를 더 세분하면 중간뇌, 다리뇌(교뇌), 숨뇌(연수)로 나누어진다. 아래로는 척수와 연결되어 있으며, 뇌척수액(cerebrospinal fluid)이 뇌와 척수의 안팎으로 순환한다. 풍부한 혈관조직을 갖고 있으며, 뇌혈관은 혈액뇌장벽(blood brain barrier)이라고 하는 구조를 갖고 있어 독성물질로부터 뇌를 보호한다. 운동, 감각, 언어, 기억 및 고위 정신기능을 수행하며, 각성, 항상성의.. 더보기
고지혈증 침묵의 병, 고지혈증(Hyperlipidemia) 심혈관질환 중에서도 관상동맥질환은 성인병 중 사망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특별한 자각증상이나 외적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아 특별한 주의와 정기 검진이 필요한 질환입니다. 최근에는 서구화된 식생활의 영향으로 발생 빈도가 급격히 증가하는 추세에 있습니다. 심장동맥 = 관상동맥 관상동맥 심장을 위에서 아래로 둘러싸고 있는 좌우 두 줄기의 동맥으로써 심장에 산소와 영양을 공급하는 매우 중요한 혈관입니다. 어떤 원인으로 혈관이 좁아져 협착(동맥경화증)이 일어나면 심장에 산소를 충분히 공급하지 못하므로 협심증이나 심근경색 등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심근경색증은 사전징후가 없고 50% 이상이 발병 후 병원에 도착하기 전에 사망에 이르게 되는 매우 급작.. 더보기
올바른 호흡법 ‘관법(觀法)’, “의식은 실존이며 모든 것을 가능하게 한다.” 호흡 (呼吸)은 생각 (의식 意識)과 육신 (감각 感覺)을 연결하는 다리 '생각'이 무엇으로 만들어졌는지 생각해 보신 적이 있나요? 생각이 과연 존재하는 것일까요? 생각(의식)은 모든 것을 가능하게 합니다. 이 말은 그저 말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양자물리학의 이론과 실험들로 입증된 사실입니다. 물질의 세계에는 거시적인 세계도 존재하고 미세한 세포의 세계도 존재합니다. 더 미세한 원자와 핵의 세계도 존재합니다. 이들은 각자가 모두 다른 세계입니다. 그 세계들은 나름의 언어와 수학체계를 가지고 있습니다. 더 크거나 더 작은 세계가 아니라 각자가 모두 다른 세계인 것입니다. 하지만 그 세계들은 서로 연결되고 서로 보완해줍니다. 왜냐하면 한 생명(존재)은 원자이기도 하고 세포이기도 한 동시에 눈에 보이는 생리학.. 더보기
올바른 호흡법 ‘단전호흡’ 몸과 마음을 연결하는 단전호흡 단전호흡(丹田呼吸)은 "인간은 정기신(精氣神)의 교합체"라고 하는 도가의 비결에서 출발합니다. 상ㆍ중ㆍ하 3단전(丹田)을 보고(寶庫)로 보아, '인간의 형(形)이 의존하고 명(命)이 부리며 생(生)이 의탁하는 바'라고 했습니다. 흔히 선천의 원정(元精)ㆍ원기(元氣)ㆍ원신(元神)이라 부르며, 이들이 부족하면 병들고, 어그러지면 쇠하며, 다하면 죽는다고 보고, 따라서 후천(後天)의 보정(保精)ㆍ조기(調氣)ㆍ장신(嗇神)이라는 양생법을 논하는 것입니다. 어렵지 않습니다. 단전호흡으로 기를 잘 다스리면 몸과 마음, 혼백까지 모두 편안하고 강건해 진다는 말입니다. 즉, 기를 잘 다스린다는 것은 상중하 3단전(丹田)을 잘 관리한다는 것과 다르지 않습니다. 정기신과 기타 기경팔맥 및 상단.. 더보기

"); wcs_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