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의7시간'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6.05.16 대통령의 7시간
  2. 2016.02.13 이상호 기자, ‘대통령의 7시간’ 제작 영상 공개

세월호 참사 당일 오리무중 대통령의 7시간 행적

전 MBC 기자 이상호 기자의 다큐멘터리 '대통령의 7시간'이 제작 중이다.

 

MBC는 법원의 해고무효 판결로 복직한 이상호 기자를 '6개월 정직'이라는 중징계로 추가징계했다.

이상호 기자는 결국 MBC를 사직했다.
국민의 '알권리'를 위해 자신의 생업과 순탄할 수도 있는 미래를 거부한 기자 중의 기자, 진짜기자 이상호 기자를 통해 가짜가 판치는 이 암흑의 시대를 환히 비추는 등불을 본다.

 

영상 : 이상호 기자의 '대통령의 7시간' 예고편 

 

이상호 기자의 페이스북 글

-전략-
언론사라면 당연히 '대통령의 7시간'에 대해 물었어야 했으나 어느 누구도 묻지 않았다. 다큐멘터리 영화 <대통령의 7시간>은 비록 정직 기간임에도 한 사람의 기자로서 피땀을 흘려가며 만든 개인 영상물이다. 완성 되면, 대통령도 스스로 인정한 세월호 참사의 책임을 논하는데 유용한 자료가 될 것으로 믿는다....

MBC는 공영방송이자 콘텐츠 기업이다. 그래서 지난 20년 기자생활 동안, 개인 저서 7권을 출간했고, 그때마다 회사는 100권씩 구매하며 지지해주지 않았던가. 이번 개인 영상물에도 지원까지는 바라지 않지만 최소한 격려는 해줘야 할 일 아닐까?
-후략-

 

대통령의 7시간 제작 후원

 

 

 

Posted by 망중한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신의 SNS 통해 일부 공개

"대통령 7시간, 어느 누구도 묻지 않았다"

MBC 경고 공문 사실도

MBC에서 해직됐다 복직한 이상호 기자가 12일 자신의 SNS에 '대통령의 7시간' 영상 일부를 공개했다.

'대통령의 7시간'은 2014년 4월16일 세월호 침몰사고 당시 박근혜 대통령의 행적을 추적하는 다큐멘터리 영화다. 이 기자는 지난해 12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다큐 영화 '대통령의 7시간'을 비밀리에 취재제작해왔다"고 밝힌 바 있다.

이상호 MBC 기자. (사진=김도연 기자)

이 기자는 12일 페이스북을 통해 영화 제작과 관련해 MBC 측의 경고가 있었다고도 했다. 이 기자는 "지난 2월 5일 MBC 인사부장 명의의 공문을 받았다"며 "다큐 '대통령의 7시간' 제작을 계속하면 추가 징계를 내리겠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자는 "다큐멘터리 영화 대통령의 7시간은 언론사라면 당연히 물어야 하는 질문임에도 어느 누구도 묻지 않았다"며 "그러기에 비록 정직 기간이지만 피땀을 흘려가며 개인적으로 만든 영상물"이라고 했다. 이 기자는 지난해 7월 대법원 해고무효 확정판결 후 복직했은 불과 한 달 만에 정직 6개월의 재징계를 받았다.

이 기자는 "MBC는 공영방송이자 콘텐츠 기업"이라며 "지난 20년 기자생활 동안 개인 저서 7권을 출간했고, 회사는 그때마다 격려차원에서 100권씩 구매해 주지 않았던가. 이번 개인 영상에도 지원까지는 바라지 않지만 최소한 격려는 해줘야 할 것 아닌가"라고 했다.

이 기자는 "도대체 이 사안이 추가 징계 운운하며 겁박할 일이냐"라고 반문한 뒤 "도대체 회사는 무엇이 두려운 것인가. 청와대 눈치보기에 급급해 명백한 진실을 포기한다면 MBC는 과연 언론사 자격이 있느냐"고 했다.

이상호 MBC 기자가 12일 일부 공개한 다큐 영화 '대통령의 7시간'.

이 기자는 "그날 이후 상념이 끊이지 않아 잠을 이룰 수 없었다. 몇 날 밤을 새워 트레일러를 만들었다""펀딩을 받지 않고 개인적으로 진행하다보니 아직 공정이 40% 가량에 불과하고 여러모로 부족한 점이 많다"고 덧붙였다.

이날 공개된 트레일러 영상에는 이 기자가 조응천 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에게 "대통령께서 7시간 동안 무엇을 하셨을 거라고 생각하느냐"고 묻는 장면 등이 있다. 이에 대해 조 전 비서관은 "저는 아는 바 없다"고 말했다.

미디어오늘

2016년 02월 13일 토요일

김도연 기자 riverskim@mediatoday.co.kr

Posted by 망중한담

댓글을 달아 주세요



"); wcs_do();